본문 바로가기
작업ㅣ스튜디오/섭섭하지 않은 쿼카 그림일기

쏜살같다

by 섭카 2022. 5. 24.

0524 그림일기 웹툰

한 달이 끝날때마다
일년이 끝날때마다 꼭 하는 말
시간이 빠르다.

나이먹을수록 시간이 빠르게 흐른다는 말이 있다.
이건 말만 그런게 아니라 진짜 나이를 먹을 수록
물리적 심리적으로 그렇다고 한다.

빼꼼 삐져나오는 흰머리를 발견할때마다
들어도 모르겠는 신조어를 볼때마다
그런 생각이 든다.

나도 늙는구나.
늙었구나.
시간이 빨리도 흘렀구나.

나이를 허투루 먹지 않았으면.
좀더 지혜롭고 심적으로 멋진 사람이 되었으면하는
큰 바램이 있다.

'작업ㅣ스튜디오 > 섭섭하지 않은 쿼카 그림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제의 나 오늘의 나  (1) 2022.05.26
아랫사람 윗사람  (8) 2022.05.25
쏜살같다  (6) 2022.05.24
대화를 재미없게하는 이유  (3) 2022.05.23
여러분에게  (3) 2022.05.22
시한부 인연  (3) 2022.05.21

댓글6